About

Rebuild my father’s studio

아티작의 이야기는 한적한 곳에 위치한 아버지의 목공소에서 시작이 되었습니다.

목공소를 놀이터로 나무와 가구를 친구 삼아 놀던 어린 아이는 언제가는 아버지와 닮은 삶을 살고 싶다고 생각했습니다.

시간이 흘러 그 아이는 건축가가 되었고, 어릴적 꾸었던 꿈을 이루기 위해 아버지가 사용하던 기계와 공간을 사람들이 찾아 오기 쉬운 곳으로 옮겼습니다.

그리고 가구를 만들기 시작하였습니다.

Design

“Architecture includes furniture, and furniture is similar to architecture.”

“건축은 가구를 담고, 가구는 건축을 닮는다”

가구와 건축은 스케일에 차이가 있을 뿐, 우리의 공간을 위해 디자인 되었고, 시작된 작업들입니다.

가구는 “삶을 담은 그릇” 인 건축안에서의 시간이 보다 가치 있는 시간이 될 수 있게 도와주는 “삶의 도구”입니다.

가구의 종류는 공간에 성격을 부여하고 가구의 배치는 공간을 보다 아늑하고 효율적으로 사용할 있는 가장 좋은 방법입니다.

그래서 많은 건축가들은 공간을 디자인할때 공간을 채울 가구까지 같이 디자인하여 공간을 완성하곤 했습니다.

History

2009       
ARTIZAC WORKS Studio open

2012       
ARTIZAC Brand launching

2013       
100% design LONDON_London
Gallery Artion_Seoul, Gallery VOGOZE_Seoul
Seoul Design Fastival_Seoul (신예디자이너 선정)
Craft Trend Fair_Seoul

2014       
Busan ART SHOW_Busan Manila FAME_Philippine

2015       
URBAN PLAY_Seoul

2016       
HOME & TABLE DECO FAIR_Seoul

2017       
SHOWROOM / CAFE ‘FLAT’ OPEN

2018       
Seoul Living Design Fair / Loggia room divider Launching


전국 스타필드/메종티시아 매장에서 로지아 룸 디바이더를 만나실 수 있습니다. Dismiss